Description

지금은 돌아 가셨지만 엄마의 큰 오빠와 엄마는 28살 차이가 난다. 엄마의 새 언니와는 더 많이 차이가 난다. 내게는 외숙모가 되는 그 분은 150cm도 안 되는 키에 정말 작은 몸매를 가지신 분이었는데 나는 어릴 때부터 그 분을 내 할머니인 양 졸졸 쫓아 다녔었다. 살가운 성격을 가진 분은 아니었지만 외숙모도 내가 손녀인 듯 온갖 귀찮은 요구에도 마냥 건사 하셨었다. 엄마와 엄마의 오빠들 중 몇 분은 삼팔선 근처 이북에서 피난을 온 이북 도민이었는데 내가 아주 어릴 때라 많은 것이 기억이 나지는 않지만 자주 만두를 빚어 먹었던 기억이 난다. 어릴 때부터 손으로 조물 조물 뭘 만지는 걸 좋아하던 나는 만두 빚기에도 정열적으로 참여하곤 했는데 외숙모가 만들어 내는 모양을 흉내 내며 작은 조막다시 손으로 만두를 제법 잘 빚었던 것 같다. 밀가루를 반죽해서 똑똑 끊어 내어 밀대로 밀어 직접 만든 만두피로 만두를 빚었는데 그렇게 끓인 만두 국에는 식초를 넣어 먹었다. 어릴 때부터 그것이 익숙하던 나는 만두 국에는 식초를 넣는 것인 줄 알고 자랐는데 나중에 친구들이 식초를 넣어 먹는 나를 희한하게 쳐다 보곤 했었다. 아마 그것이 이북 식이었던 모양이다.

오늘은 오랜만에 애기 때 만두 빚던 생각 이랑 외숙모가 밀어 툭툭 던져 놓던 만두 피 생각이 나서 나도 만두를 만들어 본다.

번거롭기도 하고 요새는 냉동 만두가 잘 나오니 특별히 만두를 만들 생각을 하진 않는다. 오늘은 오랜만에 애기 때 만두 빚던 생각 이랑 외숙모가 밀어 툭툭 던져 놓던 만두 피 생각이 나서 나도 만두를 만들어 본다. 통째로 구워 드려야 예의에 어긋나지 않을 한 마리가 30g이나 되는 블랙 타이거 새우를 몇 마리 다져 넣고 등심도 직접 다져 넣었으니 맛이 없을 수가 없겠다. 물론 만두피는 마트에서 사 왔지만 말이다.

#장미#왕#만두#찹쌀#생만두피#수라상#surasang

재료(1 인분)

새우 120g, 돼지 고기 200g, 부추 80g, 파의 흰 부분 20g, 다진 마늘 1큰술, 다진 생강 1/2작은 술. 청주 1.5큰술, 간장 1.5큰술, 만두피 한 팩.

이렇게 만들게요~*

1.

모든 재료는 잘게 다져 준비한다.

2.

분량의 양념 재료를 넣어 치대듯이 잘 섞어 끈기가 생기도록 한다.

3.

만두피를 나란히 연결하고 이음 부분에는 물 칠을 하여 꼭꼭 눌러 붙여 준다.

4.

각각의 만두피 위에 소를 조금씩 올리고 만두 피의 상단에도 물 칠을 해 준다.

5.

반 접은 후 꼭 눌러 붙여 준다.

6.

한 쪽 끝부터 돌돌 말아 준다.

7.

이음 부분은 물 칠을 해서 붙여 주어 꽃 모양으로 완성한다.

8.

찜기에 물을 올려 수증기가 올라 오면 만두를 넣고 뚜껑을 덮어 15-20분간 쪄 준다.

더 맛있는 제안!

*특히 이 만두는 돌돌 말아 주어야 해서 피가 얇은 것이 좋아요. 찹쌀 만두피는 완전히 해동한 후 밀대로 밀어 주면 더 얇게 펼 수 있어요.

*소를 많이 넣으면 마는 과정에서 소가 이음 부분을 밀고 올라 올 수 있으니 소는 조금만 넣어 주는 것이 포인트예요.

*만두피는 4-5장 정도 연결하면 적당해요.

Latest Food Recipes

장미 왕 만두

2019년 October 28일

두부 도리아(For vegetarian)

2019년 October 21일

쌈 무 야채말이(와사비 & 비트 쌈 무)

2019년 October 15일

누룽지

2019년 October 7일